• 구름많음동두천 29.6℃
  • 구름많음강릉 28.4℃
  • 서울 28.9℃
  • 천둥번개대전 25.8℃
  • 흐림대구 28.0℃
  • 울산 24.0℃
  • 흐림광주 25.8℃
  • 부산 23.3℃
  • 흐림고창 27.1℃
  • 흐림제주 32.8℃
  • 흐림강화 26.4℃
  • 흐림보은 25.2℃
  • 흐림금산 27.3℃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7.8℃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민주당 공영방송장악 악법 저지 공투위’ 발족 ...'방송 3법’은 민주당이 깃발 든 방송장악 ‘시즌2’

공언련, 바른언론, KBS노조, KBS공영노조, MBC제3노조, 미디어인권센터 등 9개 단체 참여해 한목소리.
“’방송 3법’, 21명 이사 중 여당 몫은 겨우 2명...나머지는 야권과 친민주당 단체들이 이사 추천권 장악"
이상휘 의원 “이재명 대표의 사법리스크 줄이고, 공영방송을 선전 선동 수단으로 삼으려는 것”

 공정언론국민연대(공언련, 상임운영위원장 이재윤). 바른언론시민행동(공동대표 오정근 김형철)  등 9개 단체가 참여한 ‘민주당 공영방송장악 악법 저지 공동투쟁위원회’가 12일 발족식을 열고 민주당이 재추진 중인 ‘방송 3법’에 대해 “민주당이 깃발을 든 방송장악 ‘시즌2’가 시작됐다”며 “2017년 민주당이 작성한 ‘방송장악 문건’에 대한 국정조사부터 실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공투위는 공언련, 바른언론과 더불어 KBS노조, KBS공영노조, MBC제3노조, YTN방송노조, 연합뉴스 공정보도노조, 신전대협, 미디어인권센터 등 9개 단체가 참여했다.

 

 공투위는 이날 서울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2대 국회 시작과 함께 민주당이 방송장악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은 지난해 퇴짜맞은 허접한 악법 재탕으로 ‘공영방송을 영구히 장악하겠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공투위에 따르면, ‘방송 3법’ 개정안은 현재 9~11명인 이사 수를 21명으로 늘려 이사 추천권을 여당 2명, 야당 3명, 민노총 언론노조 조합원이 다수인 방송PD협회, 방송기자협회, 방송기술인협회 6명, 방송사 시청자 위원회 4명, 방송 미디어 관련 학회에 6명을 준다.

 

 공투위는 “MBC, KBS, EBS 시청자 위원회는 문재인 정권 당시 임명된 사장들이 지명한 친민주당 단체들에 의해 장악됐다”면서 “현업 3개 단체, 방송 미디어 관련 학회 3곳은 친민주당 외곽 단체들이 여론몰이를 할 때 성명서에 이름을 올리고 불법 집회에 가담했다”고 비판했다. 공투위는 “21명 이사 중 여당 몫 2명을 제외한 19명이 민주당 등 야권과 친민주당 단체들의 추천을 받는다”고 지적했다.

 

 공투위는 “2017년 8월 민주당 의원 워크숍에서 나온 ‘공영언론장악 문건’이 실행되면서, 전 정권에서 임명된 이사와 사장들이 강제로 쫒겨나는 것을 목격했다. 공영언론은 문재인 정권이 지명한 민노총 언론노조 출신들에 의해 장악됐다”며 “현재 시급한 것은 민주당 공영언론 장악 문건에 대한 국정조사와 특검이다. 불법 방송장악 혐의를 받고 있는 세력들은 방송 독립과 개혁을 입에 올릴 자격이 없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이상휘 국민의힘 의원은 “민주당의 공영방송 장악 음모는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사법리스크를 최대한 저지하고 공영방송을 통해 선전 선동 수단으로 삼으려는 의도”라고 지적했다.

 

 이홍렬 공언련 공정방송 모니터단 단장은 “민주당이 주장하는 ‘방송 3법’은 방송장악과 방송 탄압을 막기 위해 바꾸자는 것이지만 MBC의 현실을 보면 아직 민주당과 민노총 언론노조가 장악하고 있다”며 “’4·3 희생자 추념일’에 참석하지 못한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한 민주당의 비판은 보도하면서 서해수호의 날에 이 대표가 참석하지 않았다는 국민의힘 비판은 보도하지 않았다. 이러한데 방송장악이 되고 탄압받고 있다고 할 수 있나”나고 밝혔다.